• 최종편집 2024-05-21(화)

지역뉴스
Home >  지역뉴스  >  호남

실시간뉴스
  • 전북 세계 최대 농식품 시장 중국 공략 나선다
    < 2023년 중국 상하이 국제식품박람회 전북홍보관 운영 > [뉴스탑10 김인환 기자] 지난 5월 18일부터 20일까지 3일간 열린「중국 상하이 국제식품박람회(Sial China 2023)」가 성황리에 막을 내렸다. 전라북도와 전북바이오융합산업진흥원(이하 바이오진흥원)이 참여한 박람회에는 도내 4개 기업이 참가했다. 이번 박람회는 코로나로 인해 지난 3년 여간 꼭꼭 닫혀있던 중국 시장의 문이 열리며 생산 제품을 홍보하기 위해 참가한 도내 기업들은 전시관을 방문한 바이어들과 상담을 통해 150만 달러의 현지 수출계약과 400만 달러의 수출상담을 진행했다. 이번 박람회에 참가한 기업들은 최근 중국의 건강 중시 분위기와 영유아 제품 및 친환경 제품의 성장세에 발맞춰 두유 분말차와 과채음료,어육스낵, 조미김 등 중국 시장에서 수요가 많은 제품을 전시·홍보해 내방자들의 큰 호응을 이끌어 냈다. 참가업체 관계자는“한류의 영향은 물론 한국식품(K-Food)의 위상이높아졌을을 체감할 수 있었으며, 전시관을 방문한 바이어들 또한 눈에 띠게 증가했다”고 말했다. 어육스낵을 생산하는 A사는 전북 홍보관을 찾은 바이어들과 심도있는 상담을 진행하며, 중국 현지 유통사 B무역과 새로 개발한 어육스낵을 Sam’s Club*에 납품하는 연간 약 150만 달러의 수출계약을 체결했다. * 전세계 4개국(미국, 중국, 멕시코, 브라질) 800여 매장 운영 중인 창고형 회원제 할인매장으로 ‘22년 중국 40여개 매장의 매출은 약 28조원임 최근 중국은 코로나로 인해 그 어느 나라보다 많은 희생자와 가장 강력한 지역봉쇄를 경험하면서 건강과 고품질에 대한 욕구가 대폭 커졌으며, 중국 내 소비시장의 변화를 보여주듯 최근 중국의 농식품 전체 수입액은 증가하고 있는 추세이다. 이러한 중국 농식품 시장의 변화는 한국식품(K-Food)의영향력과 더불어 우리 도 제품의 중국 시장 진출에 호재로 작용할 것으로 기대돼 전북도와 바이오진흥원은 도내 우수 제품들이 세계 최대 농식품 시장인 중국에 안정적으로 진입하기 위한 지원을 확대해 나갈 계획이다. 이지형 전북도 농생명식품과장은“원가 상승과 경기 침체 등으로 위축된 도내 식품기업이 새로운 판로를 확대할 수 있도록 이번 박람회참가를 지원했다”며,“현지에서의 상담 결과를 바탕으로 실질적 성과가 뒷받침될 수 있도록 앞으로 사후관리 지원은 물론 해외 시장개척을 위한 유망박람회 참가 지원을 확대해 나가겠다”라고 말했다.
    • 지역뉴스
    • 호남
    2023-05-23
  • 나주시 정책 아이디어 풀가동 … 2023년 ‘뜻세움’ 발대식
    나주시청 공직자들이 시민의 복리증진과 지역발전을 위한 톡톡 튀는 정책 아이디어 발굴에 머리를 맞댄다. 전라남도 나주시(시장 윤병태)는 최근 시청사 대회의실에서 ’뜻세움’ 2023년 발대식을 갖고 시민이 체감할 수 있는 분야별 정책 발굴에 나섰다고 14일 밝혔다. 뜻세움은 시민, 공무원, 타 기관 임직원 등이 함께 연구과제를 선정, 새로운 정책으로 발굴·반영하는 시정연구모임 동아리로 지난 2011년 발족해 올해로 13년째를 맞았다. 뜻세움 명칭은 ‘시민 복지와 지역발전에 기여할 수 있도록 창의적인 생각과 뜻을 채워야 한다’는 의미를 담는다. 시는 민선 8기 들어 뜻세움 등 ‘학습동아리 활성화’를 공약사업으로 선정해 신규 시책 발굴을 전폭적으로 지원하고 있다. 그동안 다방면에 걸친 시정 연구과제 81건을 발굴해 46건이 해당연도 시정·시책에 실제 반영되는 등 알찬 결실을 거두고 있다. 2021년의 경우 총 6개 과제 중 ‘나주시 공공배달앱 도입’, ‘65세 이상 어르신 보건소 진료비 본인 부담금 감면 제도’ 등 5개 과제가 소관 부서 시책에 반영됐다. 올해는 6개팀 구성원 53명이 ‘체류형 관광’, ‘먹거리(음식명소화)’, ‘결혼·임신·출산’, ‘영·유아 양육지원’, ‘노인 치매’ 등 다양한 분야 정책 연구과제를 각각 수행한다. 각 팀은 4개월 간 연구 모임, 분기별 보고서 제출 등을 통해 오는 9월 연구 성과물에 대한 최종 발표회를 가질 예정이다. 시는 제출된 연구 성과물의 평가·심의를 거쳐 실제 정책 반영 여부를 결정한다. 이날 발대식에는 강영구 부시장을 비롯해 뜻세움 참가자 전원이 참석해 팀별 연구과제 선정 배경 및 필요성, 기대효과 발표와 팀 구성원 소개 등 첫 만남 자리를 가졌다. 강영구 부시장은 “시민 복지와 지역 발전에 이바지하는 알찬 정책 제안이 이뤄질 수 있도록 지혜를 모아가자”며 “팀원 간 굳건한 협력을 통해 뜻세움의 명맥을 이어가고 좋은 결실을 거두길 기대한다”고 격려했다.
    • 지역뉴스
    • 호남
    2023-04-14

실시간 호남 기사

  • 전북 세계 최대 농식품 시장 중국 공략 나선다
    < 2023년 중국 상하이 국제식품박람회 전북홍보관 운영 > [뉴스탑10 김인환 기자] 지난 5월 18일부터 20일까지 3일간 열린「중국 상하이 국제식품박람회(Sial China 2023)」가 성황리에 막을 내렸다. 전라북도와 전북바이오융합산업진흥원(이하 바이오진흥원)이 참여한 박람회에는 도내 4개 기업이 참가했다. 이번 박람회는 코로나로 인해 지난 3년 여간 꼭꼭 닫혀있던 중국 시장의 문이 열리며 생산 제품을 홍보하기 위해 참가한 도내 기업들은 전시관을 방문한 바이어들과 상담을 통해 150만 달러의 현지 수출계약과 400만 달러의 수출상담을 진행했다. 이번 박람회에 참가한 기업들은 최근 중국의 건강 중시 분위기와 영유아 제품 및 친환경 제품의 성장세에 발맞춰 두유 분말차와 과채음료,어육스낵, 조미김 등 중국 시장에서 수요가 많은 제품을 전시·홍보해 내방자들의 큰 호응을 이끌어 냈다. 참가업체 관계자는“한류의 영향은 물론 한국식품(K-Food)의 위상이높아졌을을 체감할 수 있었으며, 전시관을 방문한 바이어들 또한 눈에 띠게 증가했다”고 말했다. 어육스낵을 생산하는 A사는 전북 홍보관을 찾은 바이어들과 심도있는 상담을 진행하며, 중국 현지 유통사 B무역과 새로 개발한 어육스낵을 Sam’s Club*에 납품하는 연간 약 150만 달러의 수출계약을 체결했다. * 전세계 4개국(미국, 중국, 멕시코, 브라질) 800여 매장 운영 중인 창고형 회원제 할인매장으로 ‘22년 중국 40여개 매장의 매출은 약 28조원임 최근 중국은 코로나로 인해 그 어느 나라보다 많은 희생자와 가장 강력한 지역봉쇄를 경험하면서 건강과 고품질에 대한 욕구가 대폭 커졌으며, 중국 내 소비시장의 변화를 보여주듯 최근 중국의 농식품 전체 수입액은 증가하고 있는 추세이다. 이러한 중국 농식품 시장의 변화는 한국식품(K-Food)의영향력과 더불어 우리 도 제품의 중국 시장 진출에 호재로 작용할 것으로 기대돼 전북도와 바이오진흥원은 도내 우수 제품들이 세계 최대 농식품 시장인 중국에 안정적으로 진입하기 위한 지원을 확대해 나갈 계획이다. 이지형 전북도 농생명식품과장은“원가 상승과 경기 침체 등으로 위축된 도내 식품기업이 새로운 판로를 확대할 수 있도록 이번 박람회참가를 지원했다”며,“현지에서의 상담 결과를 바탕으로 실질적 성과가 뒷받침될 수 있도록 앞으로 사후관리 지원은 물론 해외 시장개척을 위한 유망박람회 참가 지원을 확대해 나가겠다”라고 말했다.
    • 지역뉴스
    • 호남
    2023-05-23
  • 나주시 정책 아이디어 풀가동 … 2023년 ‘뜻세움’ 발대식
    나주시청 공직자들이 시민의 복리증진과 지역발전을 위한 톡톡 튀는 정책 아이디어 발굴에 머리를 맞댄다. 전라남도 나주시(시장 윤병태)는 최근 시청사 대회의실에서 ’뜻세움’ 2023년 발대식을 갖고 시민이 체감할 수 있는 분야별 정책 발굴에 나섰다고 14일 밝혔다. 뜻세움은 시민, 공무원, 타 기관 임직원 등이 함께 연구과제를 선정, 새로운 정책으로 발굴·반영하는 시정연구모임 동아리로 지난 2011년 발족해 올해로 13년째를 맞았다. 뜻세움 명칭은 ‘시민 복지와 지역발전에 기여할 수 있도록 창의적인 생각과 뜻을 채워야 한다’는 의미를 담는다. 시는 민선 8기 들어 뜻세움 등 ‘학습동아리 활성화’를 공약사업으로 선정해 신규 시책 발굴을 전폭적으로 지원하고 있다. 그동안 다방면에 걸친 시정 연구과제 81건을 발굴해 46건이 해당연도 시정·시책에 실제 반영되는 등 알찬 결실을 거두고 있다. 2021년의 경우 총 6개 과제 중 ‘나주시 공공배달앱 도입’, ‘65세 이상 어르신 보건소 진료비 본인 부담금 감면 제도’ 등 5개 과제가 소관 부서 시책에 반영됐다. 올해는 6개팀 구성원 53명이 ‘체류형 관광’, ‘먹거리(음식명소화)’, ‘결혼·임신·출산’, ‘영·유아 양육지원’, ‘노인 치매’ 등 다양한 분야 정책 연구과제를 각각 수행한다. 각 팀은 4개월 간 연구 모임, 분기별 보고서 제출 등을 통해 오는 9월 연구 성과물에 대한 최종 발표회를 가질 예정이다. 시는 제출된 연구 성과물의 평가·심의를 거쳐 실제 정책 반영 여부를 결정한다. 이날 발대식에는 강영구 부시장을 비롯해 뜻세움 참가자 전원이 참석해 팀별 연구과제 선정 배경 및 필요성, 기대효과 발표와 팀 구성원 소개 등 첫 만남 자리를 가졌다. 강영구 부시장은 “시민 복지와 지역 발전에 이바지하는 알찬 정책 제안이 이뤄질 수 있도록 지혜를 모아가자”며 “팀원 간 굳건한 협력을 통해 뜻세움의 명맥을 이어가고 좋은 결실을 거두길 기대한다”고 격려했다.
    • 지역뉴스
    • 호남
    2023-04-14
비밀번호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