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4-06-14(금)
 
  • - 인천의 최고 기술「2024년 인천광역시명장」선정 공개 모집
  • - 인천시청역「명장의 전당」등재 및 기술장려금 1,000만 원 지원 등

20240501_214246.png

<인천시 제공>

 

인천광역시가 최고 기술을 갖추고 사회 발전에 공헌하며 인천을 빛낼 2024년도 「인천광역시명장」을 선정한다.

 

「인천광역시명장」은 산업현장 최고 기술을 갖춘 명장을 뜻한다.

 

시는 2017년부터 지난해까지 다양한 기술 분야에서 14명의 명장을 선정했으며, 그 위상을 더욱 높이고 예우를 다하고자 올해부터 ‘미추홀명장’명칭을 ‘인천광역시명장’으로 바꾸고, 기술장려금을 500만 원에서 1,000만 원으로 상향했다.

 

시는 올해도 총 37개 분야 85개 직종에서 직종별 1명씩 10명 이내로 인천광역시명장을 선정할 계획이다. 선정되는 명장은 10명이 될 수도 있고, 없을 수도 있다. 그만큼 까다롭다.

 

신청을 원하는 숙련기술인은 ▲인천 산업현장 15년 이상 근무 ▲공고일(2024년5월1일) 현재 인천시에 주민등록 ▲숙련기술 보유정도가 높고 기술발전 성과 우수자 ▲대한민국명장 또는 유사한 상을 받지 않은 자 등의 조건에 부합해야 한다.

 

접수기간은 오는 6월 3일부터 21일(3주간)까지로 신청자는 ▲군수‧구청장 ▲관내기업체의 장 ▲각 업종별 협회의 장 ▲중부지방고용노동청장 ▲인천지방중소벤처기업청장 ▲한국산업인력공단 인천지사장 ▲한국산업단지공단 인천지역본부장 중 선택해 해당 직종 추천서를 받고 규정된 서식을 갖추어 인천시 경제정책과(☎440-4272)로 신청하면 된다.

 

시는 서류심사와 현장확인 후 최종 심사위원회 심의를 거쳐 선정하고, 최종 결과는 올해 10월 발표할 예정이다.

 

시는 인천광역시명장으로 선정된 숙련기술인에게 인증서와 인증패를 수여하고 기술장려금 1,000만 원(200만원×5년간)을 지급한다. 또 인천도시철도 인천시청역에 위치한 「명장의 전당」에 인물부조와 함께 그 명예를 등재한다.

 

신청방법 등 자세한 사항은 인천일자리포털(www.incheon.go.kr/job)에서 확인할 수 있다.

    

박찬훈 시 경제산업본부장은 “우리 인천의 산업현장에서 자기 분야의 으뜸인 우수 숙련기술인이 아름다운 도전을 통해, 최고 영예라 할 수 있는 인천광역시명장으로 선정돼 명장의 전당 자리가 가득 채워지길 바란다”고 말했다.

태그

전체댓글 0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최고 기술자 영예,「인천광역시명장」도전 기회!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