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4-05-21(화)
 
  • 서울역, 홍대입구역에 고민편지를 익명으로 보내는 온기우편함 설치

[사진] 240404_일상 속 고민, 공항철도 ‘온기우편함’에 털어놓아요! 1.jpg

<공항철도 제공>

 

공항철도(주)(이하 공항철도)는 사단법인 온기와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서울역과 홍대입구역에 각각 ‘온기우편함’을 설치했다고 4일 밝혔다.

 

‘온기우편함’은 사단법인 온기에서 운영하는 마음돌봄 비영리활동 중의 하나로, 익명으로 작성한 고민편지를 온기우편함에 넣으면 20대부터 70대까지 다양한 연령층으로 구성된 ‘온기우체부(자원봉사자)’들이 사연에 맞춰 따뜻한 공감과 위로의 손편지를 4주 안에 보내준다.

 

공항철도는 철도운영기관 중에서 최초로 역사 내에 온기우편함을 설치하여 운영하는 것으로, 서울역 지하3층과 홍대입구역 지하2층에 설치된 온기우편함 옆에는 편지지와 펜 등이 마련되어 있어 누구든 자유롭게 참여할 수 있다.

 

조현식 사단법인 온기 대표는 “온기우편함은 말 못할 고민과 아픔을 혼자 감당하면서 힘들어하는 주변 이웃들과 ‘온기’를 나누고자 하는 따뜻한 마음에서 시작된 사업으로, 이번 공항철도와 함께하는 온기우편함 설치 등의 마음돌봄 사업 추진을 통해 정서적으로 건강한 사회를 만들기 위해 계속해서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김종대 공항철도 사장 직무대행은 “유동인구가 많은 서울역과 홍대입구역에 온기우편함을 설치함으로써 마음돌봄 인프라 확대에 대한 사회적 공감을 형성하고, 만남과 이별의 장소인 역에서 편지를 통해 마음 속 고민과 이별하고 따스한 온기와 만나는 경험을 하시길 바란다”고 말했다.

태그

전체댓글 0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일상 속 고민, 공항철도 ‘온기우편함’에 털어놓아요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