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4-05-21(화)
 

20231118_170918.png

<사진 제공|KBS 2TV ‘사장님 귀는 당나귀 귀’>

 

KBS2 ‘사장님 귀는 당나귀 귀’ 배우 김수미가 ‘트로트계 꽃사슴 눈망울’ 장민호를 향한 무한 애정을 과시한다.

 

KBS 2TV ‘사장님 귀는 당나귀 귀’(연출 안상은/이하 ‘사당귀’)는 일할 맛 나는 일터를 만들기 위한 대한민국 보스들의 자발적인 역지사지 X 자아성찰 프로그램. 매주 새로운 보스들의 등장과 그들의 다이내믹한 일터를 보여주는 KBS 간판 예능 프로그램으로 무려 ‘80주 연속 동 시간대 시청률 1위’를 차지하며 진기록 행진을 이어가고 있다. (닐슨코리아 기준)

 

오는 19(일) 방송하는 ‘사당귀’에 가수 장민호가 새로운 보스로 출격한다. 특히 그의 등장에 가장 열렬한 환호를 보낸 이는 김수미. 이날 김수미는 장민호를 위해 ‘사당귀’ 스페셜 MC로 출연한 가운데 장민호에 대해 “내 아들 중 제일 고급스러워”라면서 “내가 예전에 김치 담는 법도 가르쳐주고, 방송에서 듀엣도 부른 적 있다”라며 살뜰한 애정을 드러낸다.

 

특히 김수미는 “나는 민호가 ‘사당귀’ 보스에 안 어울리는 것 같다. 민호가 얼마나 겸손한데..”라면서도 “민호가 어떤 보스로 나올지 궁금하다”라고 밝히는 등 방송 내내 꿀 떨어지는 눈으로 바라봤다는 후문. 그런가 하면 장민호는 김수미가 추성훈의 ‘할머니’ 명칭을 탐탁지 않게 여기자 “누나 기분 풀어요”라는 달달한 애교로 김수미의 심장을 마시멜로처럼 사르르 녹여 그가 김수미의 사랑을 한 몸에 받는 이유를 몸소 증명했다는 후문.

 

이 가운데 장민호는 ‘사당귀’ 출연에 대해 “‘사당귀’는 대한민국에서 나랑 제일 안 맞는 프로그램”이라는 소감으로 의아함을 표한다. 특히 장민호는 스스로에 대해 “화내는 법을 모른다”라고 털어놔 장민호가 ‘사당귀’ 사상 처음으로 ‘갑버튼’ 없는 청정 보스로 등극할지 궁금증을 높인다고. 하지만 이런 호언장담과 달리 장민호는 VCR을 보는 내내 “장민호 그만해”, “장민호 심각하네”라며 셀프 반성하는 것은 물론 MC들에 앞서 갑버튼을 자진 신고하고, 이에 전현무는 “우리가 지적할까 봐 갑버튼을 먼저 누른 보스는 처음”이라며 장민호의 재빠른 수습에 혀를 내둘렀다는 후문.

 

뿐만 아니라 김수미는 VCR을 볼 때마다 솔직 화끈한 반응을 쏟아내는 MC들에게 “(매번 반응하기) 힘들 것 같다”라는 속내를 내비친다. 하지만 김수미의 걱정(?)과 달리 전현무는 “평소 성격대로 하고 있어요”라며 ‘사당귀’에 최적화된 MC임을 밝혀 김수미를 배꼽 잡게 했다는 후문. 이처럼 장민호의 새 보스 활약은 ‘사당귀’에서 확인할 수 있다.

 

한편 KBS 2TV ‘사장님 귀는 당나귀 귀’는 매주 일요일 저녁 4시 45분 방송된다.

 

태그

전체댓글 0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사당귀' 김수미, 장민호 향한 무한 애정 과시 "내 아들 중 제일 고급져"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